국토교통부, 8월까지 주택매매량 작년대비 48% 감소
파라뉴스 인터넷뉴스팀 기사입력  2022/09/30 [08:29]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▲    www.paranews.co.kr

 

수도권 미분양 주택도 계속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.

 

30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올해 들어 8월까지 전국의 주택 매매량은 총 38만5천391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(73만7천317건)과 비교해 47.7% 감소했다.

 

지역별로 보면 수도권은 15만4천448건으로 작년 동기 대비 57.3% 감소했고, 지방은 23만943건으로 38.5% 줄어 수도권의 감소 폭이 더 컸다. 수도권 중 서울은 4만3천818건으로 53.8% 줄었다.

 

유형별 거래량은 아파트가 1∼8월 38만5천391건으로 작년 동기 대비 47.7% 감소했고, 아파트 외 주택(15만9천905건)은 34.4% 줄었다.

 

8월 통계만 떼어놓고 보면 전국의 주택 매매량은 총 3만5천531건으로 작년 8월과 비교해 60.1% 감소했고, 전월 대비로는 10.3% 줄었다. 수도권(1만3천883건)은 작년 동기 대비 66.7%, 지방(2만1천648건)은 54.3% 각각 줄었다.

 

거래절벽 속에 미분양도 계속 늘어나고 있다.

 

8월 말 기준 전국의 미분양 주택은 총 3만2천722호로 전월보다 4.6%(1천438호) 증가했다. 작년 말(1만7천710호)과 비교하면 배 가까이(85.8%·1만5천12호) 늘었다.

 

미분양 주택은 작년 10∼11월 1만4천호 규모로 바닥을 찍은 뒤 올해 들어 매달 증가하는 추세다.

 

주택 유형별로는 아파트가 28만2천810호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21.4% 증가했고 아파트 외 주택은 6만4천648호로 19.2% 감소했다.





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. ⓒ 파라뉴스


건보 지역가입자 세대당 월평균
많이 본 뉴스